내가 독립영화를 보기 불편한 이유

이 글은 페니웨이™님의 우리가 독립영화에 관심을 가져야 하는 이유에 대한 트랙백으로 작성된 글입니다.


우리나라 영화에서 취약한 분야 중 하나가 독립영화입니다.
독립영화의 기반이 취약한 것은 외부의 지원이 미약하다는 것이 큽니다.
(스크린 쿼터는 사수하려 하지만, 그 수익으로 독립영화를 지원하지는 않는 것이 우리나라 영화계의 현실입니다)

하지만, 그만큼이나 큰 또 하나의 문제는 바로 재미가 없다는 점입니다.
(대부분의 관객은 재미있는 영화를 보고 싶을 뿐입니다)
관객의 입장에서 독립영화가 재미가 없는 이유는 대략 다음과 같습니다.

1. 관객의 입장에서 재미있는 것이 아니라 제작자 입장에서 재미가 있는 것 같음
2. 게이 영화만 독립영화냐? 난 게이 영화 싫어!!! (특정 장르 편중)

대부분의 독립영화들은 (예술성이나 완성도를 떠나서) 재미가 정말 없는데다 소재의 편중 현상이 심한 편입니다.

한편으론, [블레어워치]나 크리스토퍼 놀란의 [미행/Following] 같은 영화는 독립영화가 (감히 독립영화 주제에) 고예산 상업영화보다 더 재미있고, 몰입감 있는 영상을 보여준다는 점을 생각해볼 때 재미있는 영화를 만들었으면 좋겠습니다.

요컨데, 관객이 보고싶어하는 재미있는 영화와, 많은 독립영화 제작자들이 만들고싶어하는 작품성만 있는 영화 사이에는 지구에서 안드로메다 사이 쯤 되는 거리가 있단 얘기입니다.


얼마 전 김조광수의 글 "소년, 소년을..."을 읽다보니 영화 참여 이벤트에 대한 글이 있었습니다.
이벤트에 참가하는 것이 쉬우니, 이벤트의 일환으로 영화를 보란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저를 비롯한 많은 관객들에겐 고교 게이물을 보는 것이 결코 쉬운 일이 아닐 겁니다.
(전 [번지범프를 하다]마저도 보기 힘들었습니다)

그래서 아래와 같은 조심스러운 답글을 달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지만, 답글은 심플하더군요: 결코 어려운게 아닙니다. (중략) 쉬운겁니다.

독립영화가 크지 않으면 장르의 다양화, 새로운 장르에 대한 과감한 시도 등은 기대하기 어려울 것입니다.
그러나, 독립영화를 만드는 분들은 이 영화를 봐야할 관객의 생각을 읽기는 커녕, 자기가 하고싶은 얘기만 하는 것이 아닌가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독립영화 만드시는 분들이 관객의 코드를 좀 읽고, 재미있는 영화를 만들면 좋겠습니다.
자기가 하고픈 말만 떠들면 된다는 모습은 여의도에 사시는 분들이면 충분할 것 같군요.


 
Trackback 1 Comment 7
  1. Favicon of http://pennyway.net BlogIcon 페니웨이™ 2008.10.14 09:50 address edit & delete reply

    확실히 작금의 한국 독립영화계는 보다 대중친화적인 이미지변신을 해야할 때입니다. 지금처럼 마이너 색체만 계속 가지고 간다면 여전히 소외되는 현실에서 벗어날 수 없겠죠.

    • Favicon of http://zockr.tistory.com BlogIcon BLUEnLIVE 2008.10.14 09:58 address edit & delete

      오히려 반대방향으로 가는 것 같아 걱정입니다.

  2. 마장군 2008.10.14 18:43 address edit & delete reply

    (제가 보지는 않았지만...:) 다찌마와리 .. 가 성공한 독립영화라고 볼 수 있지 않을런지요 .. 솔직히 제가 독립영화라는 장르(?)에 대한 정의나 개념은 희박하지만요 ㅎㅎ

    • 마장군 2008.10.14 18:44 address edit & delete

      신기하네요 .. 그저 : 와 ) 를 연달아 썻을 뿐인데 이모티콘이 생겨나네요 .. 덕분에 괄호에서 ( 만 남고 ) 는 사라져버린 ㅋ

    • Favicon of http://zockr.tistory.com BlogIcon BLUEnLIVE 2008.10.14 19:51 address edit & delete

      [다찌마와 리]는 페니웨이님의 글에서 제대로 언급되었기 때문에 따로 적지 않았습니다만, 우리나라에서 보기드문 좋은 예라고 봅니다.
      그리고, 이모티콘은 티스토리의 기본 기능입니다.
      (이 기능이 되면 BBCode를 지원하는 것은 쉽게 가능할텐데, 안 해주니 답답하더군요...)

  3. Favicon of http://theisle.egloos.com BlogIcon 천용희 2008.10.15 03:52 address edit & delete reply

    이번에 부산에 갔다오면서 독립영화를 몇편을 보게 됐는데...죄송하게도 점점 해가 갈 수록 삽질을 위한 독립영화만 많아진다는 생각입니다.

    그들은 왠지 관객과 같이 호흡하려 하기보다는 우리만 보면 되고 우리만 이해하면 된다는 식으로 영화를 만들고 있어요. 그저 답답할 뿐입니다. 어찌보면 독립영화로 분류가 가능한(제작비 자체조달임) 이인수감독의 영화보다 더 심각합니다. 왜냐고요? 거기는 개봉이라도 했고, 그리고 그걸 본 관객들은 동일한 생각으로 뭉치기라도 하니까요.

    • Favicon of http://zockr.tistory.com BlogIcon BLUEnLIVE 2008.10.15 06:27 address edit & delete

      1. 후에 영화를 만드시게 되면 "재미있는" 영화를 꼭 만들어주시기 바랍니다.
      부디 대한민국의 크리스 놀란이나 스필버그가 되어주시기 바랍니다!!!

      2. 영화제 기간 내내 부산에 있었는데, 연락이라도 되었으면 한번 뵈었으면 좋았겠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