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의 밤은 당신의 낮보다 훨 아름답다: 파리 2/3

by BLUEnLIVE | 2010/05/05 20:56

해외에서 여행을 다니다보면 한인 민박을 종종 이용하게 된다. 민박집에서 저렴하고도 친절한... 뭐 그런 걸 기대하는 건 결코 아니다. 한식...


낮동안 지친 몸을 끌고 민박집에 들어가며 (공지된 대로) 바베큐 파티를 기대했건만, 저녁으로 카레라이스가 나왔다.
밑반찬 몇 개와 함께... 헐...
린이가 밥을 보며 젤 먼저 한 얘긴 "엄마. 반찬이 왜 몇 개 없어?" (고맙다. 린아. 우리가 그런 얘길 할 순 없는데...)

어쨌거나, 식사를 마친 뒤에 아이들은 민박집에서 쉬기로 하고, 마누라님과 둘이서만 다시 나가기로 했다.
파리의 야경을 즐기기 위해...

일단 도착한 곳은 꽁꼬르드 광장.
여기서 오벨리스크와 멀리 보이는 에펠탑을 배경으로 아름다운 인증샷 좀 찍어주고서...


샹젤리제 거리로 향했다.
낮에 포기했던 바로 그 샹젤리제... (오~ 샹젤리제... 오~ 샹젤리제...)

"프랑스의 자존심" 시트로앵 매장 앞에서도 한 컷 찍어주시고...


루이비통(그렇다! 바로 그 루이비통이다!) 본사 앞에서도 한 컷 찍어주셨다.

이거 찍는데 옆에서 웬 아저씨가 "Taking picture is not allowed!"라는 농담을 던졌다.
아저씨... 그거 30년 넘은 조크인데요... 그래도 굉장히 재미있었어요. ^^;

Taking picture is not allowed?


극장엔 [아이언맨2] 포스터가 걸려있었다.
완성도를 떠나 화제작은 화제작. 보고싶다는 아쉬움을 뒤로하고 다시 길을 나섰다. (응?)

CHAMPS-ELYSEES를 '샹젤리제'라고 읽다니... 프랑스어는 정말 어려움.


대로 중간쯤 오니 개선문이 가시거리에 들어온다.
즉각 인증샷 ㄱㄱㅆ!


휴고보스 매장도 있더라.
휴고보스가 독일 회사라 그런지, 프랑스에서 보니 괜히 반갑다.


이윽고 샹젤리제 돌파(?)를 마친 뒤 도착한 개선문... 아이들을 놔두고 오니 이렇게나 아름다운 곳이구나!


지하철을 타고 다음으로 향한 곳은 다름 아닌 시떼 섬.
밤에 보는 노틀담 대성당이 그렇게나 아름답다는데, 안 갈 수 없다!

노틀담은 정면샷도 아름답고...


주변샷도 아름답다...
그렇다! 여긴 유럽이다! (응?)


야경을 즐기다보니 시간은 어언 밤 12시가 가까워지고 있어 민박집으로 돌아가기로 했다.
(파리의 지하철은 새벽 1시까지만 운행)
바이바이. 파리의 야경~

바이바이. 시떼섬.


(3부에 계속)
Trackback 0 Comment 7
  1. Favicon of http://pennyway.net BlogIcon 페니웨이™ 2010.05.07 08:23 address edit & delete reply

    부....부럽

    • Favicon of http://zockr.tistory.com BlogIcon BLUEnLIVE 2010.05.07 16:55 address edit & delete

      일단 결혼부터... ㅋㅋ

  2. Favicon of http://terminee.tistory.com BlogIcon terminee 2010.05.07 09:30 address edit & delete reply

    딱 제목 그대로군요.
    야경 정말 아름답네요. 와아... ^^

    • Favicon of http://zockr.tistory.com BlogIcon BLUEnLIVE 2010.05.07 16:55 address edit & delete

      흠흠... 까이꺼...

  3. Favicon of http://minimonk.tistory.com BlogIcon 구차니 2010.05.07 11:17 address edit & delete reply

    결론 : 찍사는 사진에 남지 않는다 ㅋㅋㅋ
    그래도 가셨는데 좀 찍고 오고 그러세요~!

    • Favicon of http://zockr.tistory.com BlogIcon BLUEnLIVE 2010.05.07 16:56 address edit & delete

      가족들 사진 남은 거면 충분합니다~

  4. Favicon of http://wani.textcube.com BlogIcon 스케치북 2010.05.10 06:53 address edit & delete reply

    샹제리제는 넓기만 하고 별로였어요 저는...ㅡㅡ;; 개인적으론

    루브르에서 쁘렝땅 백화점까지 가는 길이 그나마 프랑스 정취가 느껴지고 편안했던 기억이 있숩니다.험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