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7 Goldfinger: 소설 vs 영화

사용자 삽입 이미지
1962년 [Dr. No]부터 2006년 [Casino Royale]까지 21편의 007 영화가 나왔고, 흥행에 있어서 좋은 결과를 거둔 영화들이 많았지만, 흥행 및 비평의 폭발력은 [Goldfinger]만한 007 영화가 없었습니다.

Auric Goldfinger가 Fort Knox를 털려고 시도하고, James Bond가 이를 막아낸다는 스토리의 소설 및 영화는 엄청난 속도로 관객의 호주머니를 털어내고 말았습니다. (레바논에서는 학생들도 이 영화를 볼 수 있도록 관람료를 내려달라는 시위가 있기도 했습니다)

[Goldfinger]에서 털려고 시도한 Fort Knox는 지금도 각종 영화에서 털어보려고 시도하는 미연방준비은행(FRB)의 금고입니다.
[Goldfinger]에서 처음 털어보려고 했고, 이후 [Die Hard 3]에서도 털렸던 곳입니다. 영화에서는 이런 저런 디자인으로 보여줬지만, 실제로 내부 구조는 전혀 공개되어 있지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Goldfinger]를 영화화할 때까지만 해도 Ian Fleming이 생존해있었고, 제작에 많은 도움을 주었기 때문에 영화 GF는 소설과는 다소 다르지만 소설의 플롯이 거의 그대로 살아있습니다.
게다가 오프닝 장면에서 잠수복을 입고 잠입한 뒤 잠수복을 벗자 정장을 입고 있다는 설정은 뒤에 아놀드 몸짱 형님의 007 패러디 영화 True Lies 오프닝에서 그대로 사용됩니다.
(정말 멋진 장면이죠)

실제, 이 소설이 나온 뒤에 가장 크게 제기되던 문제점은 과연 엄청난 양의 금을 "털" 수 있냐는 것이었습니다. 금괴의 양이 1만톤이 넘는데, 이를 어느 세월에 "터냐"는 것이죠...
소설에서는 이를 적절하게 설명하기는 했지만(이 부분이 Ian Fleming 소설의 매력 중 하나입니다) 그런다고 말이 되는 것은 아니죠...
그런데, 영화에서는 털지 않는 것으로 바꿔버렸습니다. 그러면서 이를 본드가 알아채는 장면이 구성의 반전으로도 작용하게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티븐 스필버그

또 하나의 007 영화의 icon인 Aston Martin도 이 영화에서 처음 등장합니다.
소설 GF에서는 Aston Martin DB Mark III가 나오고, 이를 영화화하는 과정에서 DB5를 사용했는데, Aston Martin은 이 영화가 나오고 나서 엄청난 판매고를 올리며 부도 위기에서 벗어나게 됩니다.

왼쪽 사진은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입니다. GF를 보고나서 정말 007 영화의 감독을 맡고 싶어했던 분이죠. [Indiana Jones 3편]에서 Sean Connery가 캐스팅된 것은 결코 우연이 아닙니다.
스필버그 감독의 애차가 Aston Martin입니다. GF의 영향이죠. (본인도 인정한 사실입니다)

이 영화는 007 시리즈에 있어서 훌륭한 구성을 보여준 영화이기도 하지만, 동시에 구성에 있어서의 몰락의 시초가 되기도 했습니다. [Dr. No]에서도 약간의 SF적 모습을 보여주기는 하지만, 정도가 덜했습니다. 하지만, GF에서는 전작 2편의 액션을 버리고, 블럭버스터적인 접근을 해서 훌륭한 결과를 낳았습니다만, 이후 007영화가 Spy/Thriller 장르를 버리고 우주 여행을 다니거나 싸구려 농담이나 흘리면서 여자랑 노닥거리기만 하는 단초가 된 것도 사실입니다.

소설과 영화를 비교하면 수많은 미세한 차이가 있지만, 큰 부분만 정리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소설에서는 GF와 카드게임을 하는 Dr. Du Pont의 의뢰를 받고 GF의 사기도박을 알아채지만, 영화에서는 M의 명령에 의해 감시하다가 알아챔

  2. 소설에서 Felix Leiter는 Live And Let Die에서 팔과 다리를 잃은 뒤 사설탐정으로서 등장하지만, 영화에서는 여전히 CIA 요원임

  3. 소설에서는 Jill Masterson이 죽었다는 것을 전해듣지만, 영화에서는 직접 목격함(사실, 사람은 몸에 금박칠했다고 죽지 않음)

  4. 소설에서는 Bond가 Tilly Masterson의 차를 톱날로 부숴버리는 장면은 없음

  5. 소설에서 Tilly는 발각되고나서 한참 뒤에 죽지만, 영화에서는 발각되자 마자 바로 죽음

  6. 소설에서는 Pussy Galore와 Tilly가 레즈비언으로 나오고, Pussy가 Tilly에게 끌리는 것으로 나오지만, 영화에서는 레즈비언에 대한 언급도 없고, Tilly는 워낙 일찍 죽어 알 수 없음

  7. 소설에서는 Bond가 회전톱으로 고문당하지만, 영화에서는 레이저임 (레이저 무기가 실용적으로 사용된 최초의 영화임)

  8. 소설에서 GF는 유럽에서 미제 핵탄두를 구입하지만, 영화에서는 중국 공산당 요원에게 핵탄구를 구입함(묘하게도, 영화 개봉 직후 중국은 핵무기 개발 성공을 발표했음)

  9. 소설에서는 핵탄두로 금고벽을 부수고 들어가지만, 영화에서는 레이저로 벽을 부숨

  10. 소설에서는 마지막 비행기 씬에서 Oddjob가 유리창을 뚫고 나가며, GF는 Bond가 목졸라 살해하고, Pussy가 비행기를 착륙시키나, 영화에서는 Oddjob은 이미 죽었으며, GF가 유리창을 뚫고 나가고, 둘은 낙하산을 타고 탈출함

  11. 소설에서 GF는 SMERSH의 요원이고, 마지막 장면에서 소련 구축함이 그를 데려가려고 기다리고 있으나, 영화에서는 freelancer임

다음은 영화 Goldfinger의 잘 알려지지 않은 사실들입니다.

  1. 오프닝에서 Capungo 역을 맡기로 한 배우는 촬영 전날밤 체포되어 촬영할 수 없었음

  2. Cec Linder(Felix Leiter)가 Miami Beach에서 촬영한 유일한 배우였으며, Connery와 Frobe가 나오는 장면들은 sound stage에서 촬영되었음

  3. Alfred Hitchcock은 기관총을 사용하는 할머니가 나오는 장면에 대해 Guy Hamilton에게 칭찬을 보냈음

  4. Ian Fleming은 Solo 라는 제목의 텔레비전 시리즈의 부컨설턴트(minor consultant)였는데, Brocolli와 Saltzman이 이 사실을 들었을 때 Goldfinger에 등장하는 갱스터 Solo와 혼동될 수 있다는 의견을 제시했고, 그 이후에 그 시리즈의 이름이 "The Man From U.N.C.L.E."로 바뀌었음

  5. Harold Sakata(Oddjob)와 Richard "Jaws" Kiel(죠스)는 스파이 풍자물인 [Mod Mission3]에서 같이 주연을 맡았음

  6. Sean Connery는 현재에도 [Goldfinger]에서 배경으로 사용되었던 골프 클럽의 회원인데, 그는 이 영화에서 처음으로 골프를 접했음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