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7 영화에서 살해당한 본드걸들 (약스포일러)

스포일러: 신작 007 영화 [퀀텀 오브 솔러스]의 본드걸 젬마 아터튼이 영화 후반부에서 살해된다는 소식이 있었습니다.
(해당기사 링크)

살해당하는 방식은 [골드핑거]에서의 질 매스터슨을 연상시키는데, [골드핑거]에 대한 오마주라고 합니다.
재미있는 것은 사실 [골드핑거]처럼 온몸에 금칠을 한다고 질식사하는 일은 결코 없다는 것입니다.
(넓은 의미에서의 옥의 티라고나 할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본드걸이라고 하면 제임스 본드와의 로맨스를 즐기면서 끝까지 해피한 시간만을 보낸다는 이미지가 있습니다만...
이 두 편 외에도 많은 007 영화에서 본드걸들이 살해당했습니다.

지금부터 제임스 본드와 얽히다 살해당한 본드걸들을 알아보겠습니다.


1. [골드핑거] : 매스터슨 자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금칠이라는 충격적인 죽음으로 유명한 질 매스터슨과 그의 누이인 틸리 매스터슨은 모두 살해당합니다.
틸리 매스터슨의 경우 오드좁의 칼날 모자로 살해당하는데, (화면에선 보이지 않지만) 참수라는 인상이 강합니다.


2. [썬더볼] : 폴라 카플란

사용자 삽입 이미지

MI6의 나소 현지 요원인 폴라 카플란은 납치당해 고문받던 중 자살합니다.
(본드와는 별다른 로맨스는 없었고, 요원으로서 자살한 것이라 본드걸의 범주에 넣기엔 애매하긴 합니다)


3. [두번산다] : 아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에서 처음 제임스 본드를 가이드하던 아키는 자객에 의해 독살당합니다.
어설픈 자객이 본드를 독살하려면서 굳이 오차 발생 가능성이 높은 실에다 독을 흘리는 방식을 사용하다 실패한 것입니다.
(이후 키시가 본드와의 로맨스를 이어받습니다)


4. [여왕폐하의 007] : 트레이시 본드 


제임스 본드와 유일하게 결혼하는 여인 트레이시 본드는 결혼식이 끝나자마자 숙적 블로펠드에게 살해당합니다.
([두번산다]의 결혼식까지 2번 결혼했다는 얘기가 있는데, 말도 안 됩니다. 위장 결혼은 업무일 뿐입니다)


5. [황금총을 가진 사나이] : 안드레아 앤더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카라망가의 정부인 앤더스는 본드를 이용해 스카라망가를 살해하려하고, 이 과정에서 본드와 수면을 함께 취합니다.
하지만, 그녀는 결국 스카라망가에게 살해당하게 됩니다.


6. [문레이커] : 코린 드푸어


드랙스 산업의 헬기 조종사인 코린 드푸어는 본드와의 로맨스를 나눈 직후에 사냥개에게 살해당합니다.
([문레이커]가 괴작인 것이 우주 여행하는 유치한 스토리에 이런 잔인한 내용도 들어있다는 겁니다…)

재미있는 것은 코린 드푸어(Corinne Dufour) 역을 맡은 배우의 이름이 코린 클러리(Corinne Clery)란 겁니다.


7. [뷰투어킬] : 메이데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린의 암살자이자 애인으로서 활동하였지만, 영화 끝부분에 조린에게 버림받는 비운의 여자입니다.
(악당이긴 하지만, 메인 악당의 위치에는 오르지 못해서 다소 허전합니다)

조린에게 버림받은 복수심에 조린이 터뜨리려고 준비한 폭탄을 빼내고 이와 함께 자폭해버립니다.
(여담이지만, 영화 마지막에 힘이 빠져버린 큰 요인 중 하나였습니다. 007 영화에서 악당이 자멸하다니요...)


8. [네버다이] : 패리스 카버


본드의 옛연인이자, 엘리엇 카버의 부인인 패리스는 호텔에서 본드와의 불륜(!)을 나눈 후 남편이 보낸 자객에 의해 살해당합니다.
당시 배우 테리 해처가 임신해서 이 장면을 빨리 촬영했다는 후문도 있습니다. ^^;;;


9. [카지노 로얄] : 솔랑게 드미트리오스, 베스퍼 린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임스 본드가 00 요원으로서 처음 유혹한 유부녀 솔랑게는 르쉬프의 부하들에게 살해당합니다.
또, 본드의 영혼을 핏빛으로 물들게 만든 영원한 그의 사랑 베스퍼 린드는 마지막에 자살을 선택합니다.
(소설에서는 이후 본드가 매년 그녀의 기일에 무덤에 꽃을 갖다놓습니다)


덧1. 이 외에, [골든아이]의 제니아 오나토프, [언리미티드]의 일렉트라 킹(소피 마르소 분), [어나더데이]의 미란다 프로스트 등도 죽기는 하지만, 순수한 악역으로서 죽은 경우라 별도로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덧2. 몇몇 캐릭터가 빠졌다는 페니웨이님의 지적으로 포스팅을 수정했습니다. ㅡㅡ;;;


   

Trackback 0 Comment 4
  1. Favicon of http://pennyway.net BlogIcon 페니웨이™ 2008.10.15 10:29 address edit & delete reply

    올리셨군요. 제 기억에 이보다 많은 본드걸이 죽은거 같은 느낌은 무엇때문일까요? ㅎㅎ

    [네버다이]의 테리 헤쳐 역시 남편에게 살해당하는 비운의 본드걸이죠.

    아 [네버세이 네버어게인]의 파티마 역시 살해당한 본드걸이라고 보기엔 너무 악역인가요?

    • Favicon of http://zockr.tistory.com BlogIcon BLUEnLIVE 2008.10.15 11:15 address edit & delete

      테리 해처는... 사실... 술먹고 포스팅을 하다 보니... 까먹은 것... 쿨럭.
      포스팅을 슬쩍 보강해야겠습니다. ㅡㅡ;;;

      파티마는... 원래 번외편은 취급하지 않습니다. ^^;;;

  2. Favicon of http://oktoya.net BlogIcon okto 2008.10.15 19:24 address edit & delete reply

    저는 다시 태어난다면 검정색 페인트로... (속옷 하나 차이로 금색 탈락;;)

    • Favicon of http://zockr.tistory.com BlogIcon BLUEnLIVE 2008.10.15 19:52 address edit & delete

      오~ 좋은(?) 지적입니다. ㅎㅎㅎ